中, 아시아 회의서 “오커스 본질 인식해야”

왕이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한국 등 아시아 국가들을 상대로 미국을 강하게 비난하며 공동 대응을 촉구했습니다. 13일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왕 부장은 전날 열린 아시아 교류 및 신뢰 구축 회의에 화상으로 참여해 미국, 영국, 호주 3국의 새로운 안보 파트너십인 ‘오커스’를 언급하며 “오커스의 핵잠수함 협력 계획은 핵확산 위험을 초래하고 새로운 군비 경쟁을 유발하며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해칠 것”이라 비난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