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신규 확진 4만 6천 명대…경계수위 ‘4단계’로 격상

일본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하루 4만 6천 명대를 기록하면서, 사흘 연속으로 역대 최다치를 갈아치웠습니다. 수도인 도쿄도는 코로나19 경계수위를 가장 높은 4단계로 끌어올렸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