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코로나 알약 치료제 복제약 제조 허용…95개국 공급

글로벌 제약사 화이자가 현재 개발 중인 알약 형태의 코로나19 치료제의 복제약 제조를 허용해 빈곤국에 공급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AP·AFP통신 등에 따르면 화이자는 유엔이 지원하는 의료단체 ‘국제 의약 특허풀’과 알약 형태의 코로나19 항바이러스제 복제약 제조를 허용하는 라이선스 계약을 맺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