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FDA에 코로나 치료 알약 긴급승인 신청…연내 승인 기대

미국 제약사 화이자는 현지시간 16일 미 식품의약국, FDA에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에 대한 긴급사용 승인을 신청했다고 밝혔습니다. ‘팍스로비드’라는 이름의 이 코로나19 치료제는 알약 형태의 경구용 항바이러스제로, 자체 임상시험 결과 입원과 사망 확률을 89%까지 줄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사 더보기